저는 알렉산드르를 아동벙원에서 강호사로 일했던 때부터 알고 있습니다. 저는 신경외과의사로 일했을 때 환자를 검사하는 중에서 알렉산드르이 애기환자에 관심이 가지고 신경 많이 썼습니다. 그 때 저음 만났던 날이었습니다. 솔직히 알렉산드르는 아동벙원을 그만두어서 아쉽지만 각 사람이 살다 보니까 자기 선택을 합니다. 그 대신에 약학에 관련하며 발전, 향상과 효율적인 관리를 시킬 가능한 전문가 생겼습니다.

I don't like0 dislikes

Leave a Comment